요즘 1박 2일을 볼때마다…

귀에 익은 멜로디가 자주나온다..

근데 왜케 부끄럽지? ㅋㅋㅋ
항상 듣던 음악들이 드라마나 쇼프로의 BGM으로 쓰일때마다..
감정이입이 어렵다. 그 곡은 나만의 감상이 있었는데..
어색하다..ㅋㅋ
특히 태지 노래는 더하다.
—-
곤지암 댕겨왔다.
지난번에 갔을때와 다르게.. 설질은 별루다.. 다 얼어버렷넹?
그래도 역시 서울근방에서는 곤지암만한 스키장은 없는듯하다..
매번 갈때마다 실력이 조금씩 조금씩 느는것 같다. ㅋ
하루종일 운전했는데.. 운전은 재밌다.
2월이구나.. 내일부터 퇴근하고 운동해야지..
츌링 싸들고 가야겠당.

불꽃남자

UI 개발자

5 thoughts to “요즘 1박 2일을 볼때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