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내가 한일…

아침 일찍 일어나기 성공… 

그러나,.. 아침부터 뒹굴~ 저리 뒹굴~
아침에 먹은 설탕덩어리.. 마시멜로도 아닌 불량식품같은 젤리는 마구 먹었더니..
속이 니글거려서… 아침은 패스..
점심엔 아침에 먹은 설탕덩어리가 계속 니글 거려서.. 삽겹살 3점 먹다가.. GG
점심먹고,.. 카오스 봄…
영화가 복잡하게 숨겨놓은 단서들의 의미가 먼지 이해도 못한체..
영화 끝남…  “모냐?” 이랬음…
영화보고,.. 청소 좀 함…
에어컨때문에 거실이 또 좁아졌음… 운동기구 정리함..
청소하고.. 이제서야 샤워함…ㅎㅎㅎ
샤워하고.. 바깥공기 마실겸.. 나갔다가.. 머리 자르고 돌아옴..
머리자리고 와서 저녁은 라면으로 떼움..
라면먹고.. 뒹굴다가.. 수영복 생각나서 수영복 지름..
다음주 부터 퇴근후, 수영장 다닐껀데.. 과연 수영복은 언제 배달될지…
10분뒤.. 인라인도 지름..
ㅇㅎㅎㅎ
이제 자야지..

츄리닝을 샀다.

또다시 지름신 강림..-_-

츄리닝을 셋트로 살때마다 느끼는건데..
왜케 비싸냐?.. 그리고 꼭 맘에 드는건 세일도 안되는 신상인게냐? ㅎㅎ
그래도 맘에 드는거 사서 뿌듯…
이거이거 당췌 -_- 소비가 줄지가 않네…
그래도 이제 도시락 싸들고 다니니깐.. 그 돈 아껴서 산걸로 해두자!!
사실은 날씨가 포근해져서.. 이제 다시 뜀박질 할려고 하나 샀당.
겨울용 츄리닝은 있는데.. 봄/가을 츄리닝은 없어서..ㅎㅎ
아직은 반팔/반바지 입기엔 춥다..
담주에 날씨봐서.. 뛰어야지~!!

간만에 앨범을 대량 구매했다.

지난주 토욜날 주문했는데..

오늘왔네.. 어제왔었나? ㅎㅎㅎ
NELL – Healing Process
이제야 샀다.. 근데.. 모냐?-_- CD가 내 놋북에서 안읽힌다.–. 제길.. 불량인가?
Yes24에 문의해봐야겠당.
NELL – Separation Anxiety
요새 넬 노래를 자주듣는다. 씨디를 다 빌려줘서 어디에 있는지도 모르겠는데..
다행히 내 아이팟안에 Let it Rain 앨범이 있어서.. 출근할때 마다 듣고 있다. 
조용히 좌석버스에 앉자서 눈감고 아침에 들으면, 너무 좋다.. 잠도 잘오고~ ㅋㅋㅋ
Dynamic Duo – Last Days
한동안 락만 듣다가 오랜만에 랩앨범이 듣고 싶어서, 고르다가.. 
다이나믹듀오의 전신이 CB MASS 였다는 얘길듣고, 노래한곡 안들어보고, 주저없이 사버렸다.
역시나 개코, 최자.. 귀에 익숙한 목소리라 그런지.. 촥촥 잘 붙네.. ㅋㅋ
장기하의 싸구려 커피
그냥 들리는 얘기에 서태지와 아이들 1집 난알아요 이후, 2번째 충격이다.. 
라는 어떤 블로그 글을 읽고, 충동구매했다… 머 가히 충격적이지는 않고,..
이런류의 음악들을 많이 들어봐서 그런지 그냥 평범한데.. 
쉽게쓴 가삿말이 역시 귀에 쏙쏙 들어온다.. 앨범이름 만큼 씨디 자켓이라고는 개뿔없고,..
골판지 예쁘게 접어 케이스 만든건 맘에 든다..ㅋㅋ
Epik High – pieces, part one
언젠가는 한장쯤은 살꺼라고 생각했는데.. 그날이 결국 왔꾸나.. 타블로 좋다..ㅋㅋ
아직 몇곡 안들어봐서.. 머라고 딱히 말하긴 어렵지만..
듣다보면.. 좋아지겠지.. 이제사 다양한 음악을 들을 심적 여유와 경제적 여유가 생겼다는게..
너무나 행복하다.. 줄창들어야지~!!
W&Whale – Hard Boiled
올해의 명반으로 추천된거라.. 그냥 아무생각없이 충동구매했다. 너도나도 다 강추한거라서..
일단 들어볼 요량으로 사버렸다. 역시나 아이팟에 옮겨놓기만하고, 듣진 못했다. 
감상평은 나중에 해야지..
윤상 – Song Book
윤상 앨범을 살까.. 윤종신 앨범을 살까 고민하닥.. 일단 윤상부터 샀는데..
CD 2장 짜리네.. ㅎㅎ 이것도 씨디케이스가 골판지 빡스다.. 나 이런거 좋아하긴하는데..
이 골판지 케이스는 내부에 본드냄새가 넘 심하다..-_- 나 냄새에 민감한데..
머 노래는 다 옮겨놨으니.. 다시는 케이스를 열어볼 기회는 없을듯..
그대로 CD장으로 고고싱~ ㅋㅋ
총 7장을 구매했구나.. 사실 오늘 택배와서 뜯고 나서 깜짝 놀랬다.
내가 이렇게 많이 샀나?.. 그동안 장바구니 리스트에 담아둔거 다시 추려서..
확 구매했는데.. 꾀나 많이 산거같다..ㅎㅎㅎ
아직도 사야할 앨범들이 너무 많다. 
빅뱅도 사야하는데… 빅뱅 싱글은 왠지 사기싫다..–
정규앨범 살려고했더니.. 또 싱글에 있는 앨범노래가 오리지널이 아닌 어쿼스틱으로 들어가있네..
아우~ 갈등..
김C 앨범이랑 윤종신껏도 리스트에 넣어놨다. 
브라운아이즈 1집이랑 아이즈드 소울 1집 사고 싶은데.. 
여전히 품절이구만..-_- 다시 안나오낭?..ㅎㅎ

지름신 강령~!!

한동안 집구석을 돌볼겨를이 없어, 어제 오랜만에 뒹굴데면서
청소를 좀 했다. 그리고, 마침 며칠전에 주문해놓은 5단 서랍장이 오셨다! ㅋ
이제 다시 군대있을때처럼, 옷을 잘 개어넣어놔야지~

이렇게 다짐했는데,.. 원하는 위치에 가구를 배치하고 나니…
이런 장롱이랑 색상이 안맞는다. 결국 새로 사온 5단 서랍장은 동생방으로 넘겼다..
그리고 난 다시 색상을 맞춰서 5단 서랍장을 주문했다.

아~ 꺼내놓은 책장을 정리하다보니, 그동안 또 책이 많이 쌓였다.
집구석에 놓을데가 없어 책상위에 잔뜩쌓아두고, 회사에도 책이 꾀나 있는데..ㅎㅎ
이참에 3자(너비 80cm) 짜리 책장을 질렀다.
책정리는 책장이 오면 해야겠다..

겨울이 가면, 또 봄이 오고 여름이 오겠지..
여름이 오면, 또 한동안 땀흘리겠지..
올해엔 꼭 에어컨 하나 장만해야지 했던 바램을..

어제 과감히 카드로 긁었다! ㅋㅋ
3개월 할부.. 일시불로 긁을라다가.. 엄마가 무이자 3개월까지 되는데..
아깝게 왜 일시불로 긁냐길래.. 듣고 보니..그러네.. 3개월로 긁었다~
이제사 맘이 후련하다.
 
엄마한테 이제 차만 사만 사면 된다고 하니까..
울엄마왈, “여자는 안사냐?” 이러시길래..
여자 살려면, 필리핀 가야한다고 했더니..
걍 웃으신다.. ㅋㅋㅋ

당분간 카드값 생각하면,… 앞이 깜깜…ㅜㅜ…
경기는 어려워지는데,.. 지름신은 가실 생각을 안하넹..

이젠 남은건, 차랑, DSLR, 타블렛이 남았군.. 시계도 사야지..

지름신이 오신다고?….

피아노에 이어 이젠 타플렛이 내눈에 아른아른 거린다…
질러버릴까?..

아래는 내가 사고픈 모델인 intous3 !!
가격은 대충 25~30만원 선인거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이지 저거 있음 나 그림 완전 잘 그릴수있을거 같애..+++

항상 실력보다는 도구탓~ ㅋㅋㅋ
인생은 어짜피 도구탓~ 막이래.. ㅋㅋ

사고싶당…+++_+